https://galleryjone.imweb.me/admin/config/etc


선인장의 가시는 본래 잎이 변한 것이다. 열악한 환경에서 살아남기 위해  

스스로 선택한 생존본능의 진화적 산물인 것이다. 진화는 변화이고 변화는 곧 발전을 기대한다. 강인한 생명력과 끝없는 진화를 거듭하는 선인장의 본질적 요소를 통해 인간의 nomad(유목민)적 삶을 이야기하고자 한다.


The cactus' thorns are the result of the transformation of its originally leaves. It is an evolutionary product of survival instincts, chosen by themselves to survive in harsh environments. Evolution is a change and the change expects sooner development. I would like to talk about the nomadic life of humans through the essential elements of cactus, which has strong vitality and endless evolution.

더 나은 환경을 위해 이동을 멈추지 않는 nomad적 삶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간절한 희망과 꿈은 언젠가는 활짝 펼치고자하는 선인장 잎과 같은 열망일 것이다.


The eager hopes and dreams of modern people who live in a nomadic life and do not stop moving for a better environment are like a cactus leaf, which one day will spread out its earnest dream and hope.

선인장의 생명력은 이 시대의 aphorism 이다.


The cactus' vitality is the aphorism of this age.